홀짝게임

엠짱짱맨
+ HOME > 엠짱짱맨

정킷방

한솔제지
09.16 01:11 1

클린트카펠라 22득점 13리바운드 정킷방 4어시스트

*²데미안 릴라드도 시리즈 3차전 패배 당시 난사에 가까운 슈팅 시도로 1~2차전에서 발급받은 면죄부를 정킷방 잃었다.
4쿼터막판 승부처에서는 원정팀 베테랑 포워드 자레드 더들리의 존재감이 두드러졌다. 극단적인 스몰라인업에서 센터 역할을 맡으며 연거푸 공격리바운드 적립에 성공했다. 특히 정킷방 조 해리스의 경기 종료 1분 24초 전 결승 재역전 3점슛은 더들리가 만들어낸 장면이나 다름없다. 종료 1분 15초 전 스털링 브라운에게 가한 영리한 슈팅 파울도 큰 변수로 작용했다. 브라운이 해당 자유투 2개 모두 놓쳤다! 밀워키는 주포 크리스 미들턴이 추격 흐름에서 치명적인 언포스드

202라운드 정킷방 : 휴스턴 4승 1패 시리즈 승리
그가 정킷방 원정경기를 떠난 사이, 토네이도가 고향 마을을 휩쓸고 지나간 것(원정경기가 아니라 다른 지방으로 일을 하러 갔던 것이라는 설도 있다). 이 사고로 라이스는 아버지와 어머니, 아내와 두 자식, 그리고 영혼을 잃었다.
본즈31~42세 : 정킷방 .311 .487 .676 / 1561경기 470홈런 1131타점 OPS+ 203

쿼터40.4초 : 브런슨 동점 돌파 정킷방 득점, 잭슨 AST(108-108)
쿼터19.7초 : 스캇 결승 재역전 3점슛, 엠비드 정킷방 AST(110-108)
BKN: 14.2득점 10.6리바운드 2.6어시스트 정킷방 0.6스틸 0.8블록슛 TRB% 44.1%
스미스의수비를 누구보다도 많이 목격했으며 또한 가장 사랑했던 사람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화이티 허조그 감독이었다. 허조그는 정킷방 스미스가 매경기 거의 2개씩의 안타를 훔쳐낸다고 믿었다. 또한 허조그는 스미스가 1년에 막아내는 실점을 75점 정도로 추측했는데, 만약 1985년 세인트루이스에 스미스가 없었다고 가정하면 3.10의 팀 평균자책점은 3.57로 오르게 된다.
앤더슨은보스턴에서 정킷방 15경기에 나서 22이닝을 던졌고 방어율 1.23의 좋은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시즌 후 FA로 풀려 보스턴을 떠났고 배그웰은 휴스턴 역사상 최고의 타자가 됐다.
*²브루클린 14실책 유발 -> 상대 실책 기반 28득점. 대부분의 역습 기회를 득점으로 치환시켰다는 정킷방 의미다.(밀워키 10실책 유발 -> 상대 실책 기반 9득점)
1890년클리블랜드 정킷방 스파이더스에서 데뷔한 영은, 이듬해 27승을 거두며 에이스로 도약했다. 영에게 반한 시카고 콜츠(현 화이트삭스)의 구단주 겸 선수 캡 앤슨은 '우리가 제대로 키워보겠다'며 트레이드를 제의했지만 클리블랜드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영은 1898년까지 9년간 241승을 올렸다. 하지만 재정 위기에 봉착한 클리블랜드는 세인트루이스 퍼펙코스(현 카디널스)의 구단주에게 넘어갔고, 영은 주축선수 대부분과 함께 세인트루이스로 보내졌다.

1년만에마이너리그를 졸업한 시버는 1967년 정킷방 34선발 18완투, 16승13패 2.76의 성적으로 신인왕에 올랐다. 16승은 그 해 메츠가 올린 61승의 26%에 해당됐다. 시버는 이듬해에도 35선발 14완투, 16승12패 2.20의 좋은 활약을 했다. 그리고 운명의 1969년이 시작됐다.

2월5일~3월 11일 정킷방 14경기(12승 2패)
*주축선수들이 모두 출전한 새크라멘토는 앤써니 데이비스(등), 이트완 정킷방 무어(사근), 즈루 홀리데이(탈장), 스탠리 존슨(발목), 다리우스 밀러(내전근), 프랭크 잭슨(뇌진탕), 줄리어스 랜들(휴식)이 부상+탱킹 차원에서 결장한 서부컨퍼런스 12위 뉴올리언스 상대로 승리하지 못했다. 심지어 안방에서 말이다. 이는 뉴올리언스 역시 원하지 않았던 결과다. 오늘 승리로 인해 2018-19시즌 탱킹 레이스 9위로 떨어졌다.

4차전(베벌리+샤밋+SGA+갈리나리+그린): ORtg 134.3 DRtg 정킷방 102.8 NetRtg +31.5

필라델피아76ers(49승 30패) 122-128 밀워키 벅스(59승 정킷방 20패)
2위쏜 메이커(2017년 vs TOR 6경기) 정킷방 : 11개

그들의실수 랭킹에서 역대 2위를 꼽자면 두 말할 것 없이 그로부터 70년 후 제프 배그웰(38)을 휴스턴 애스트로스로 넘긴 정킷방 것이다.
페리  정킷방 (1962~83) : 690선발 314승265패(.542) 3.11 / 5350.1이닝 3534K

정킷방
샌디에이고(7승4패) 정킷방 6-5 샌프란시스코(3승8패)

디트로이트는콥의 풀타임 첫 시즌이었던 1907년 처음으로 정킷방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이듬해와 그 이듬해에도 정상에 오르며, 아메리칸리그에서 처음으로 3연패에 성공한 팀이 됐다.

그곳에서 루스는 인생의 은인인 마티아스 신부를 만났다. 마티아스 신부로부터 배운 야구는 그에게 인생의 목표를 정킷방 만들어줬다. 1914년 2월, 19살의 루스는 12년 만에 소년원을 떠나 이스턴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에 입단했다. 20대 중반이 대부분이었던 볼티모어 선수들은 그를 '베이브'라고 불렀다.

1쿼터: 정킷방 33-24
1962,1963, 1964, 1965, 정킷방 1966
USC에서의첫 해 였던 1965년은 메이저리그에서 신인 드래프트가 처음 시작된 해였다. 당시까지만 해도 정킷방 아직 잘 알려지지 않았던 시버를 처음으로 눈여겨본 사람은 LA 다저스의 스카우트 토미 라소다였다.
*¹브루클린 선수단에 빅맨 포지션으로 분류되는 선수는 재럿 앨런, 에드 데이비스 2명에 불과하다. 심지어 두 선수는 정킷방 이번 시즌 단 한 번도 동반 출전한 사례가 없다! 현재 휴스턴 소속인 케너스 퍼리드가 브루클린 소속 당시 종종 2BIG 라인업을 연출했을 뿐이다.(앨런+데이비스 2인 라인업 누적 운영 시간 0분, 퍼리드+앨런 5분, 퍼리드+데이비스 23분) 케니 앳킨스 감독의 성향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BKN: 7득점 2ORB 정킷방 3어시스트/5실책 FG 37.5% 3P 1/2 FT 0/0

1~2차전(H): 22.0득점 4.5리바운드 정킷방 4.0어시스트/6.0실책 TS% 68.9% USG% 26.2%
토론토에서의첫 해인 1991년 알로마는 첫번째 골드글러브 수상에 성공했다. 1992년에는 첫 정킷방 3할 타율과 첫 4할 출루율을 달성했고, 1993년에는 첫 두자릿수 홈런을 기록하며 장타율을 .492까지 끌어올렸다. 토론토에서의 첫 3년간 알로마는 157개의 도루를 했고 3년 연속 MVP 투표에서 6위에 올랐다.
7.0이닝 정킷방 2실점
MIL: 109회 정킷방 TS% 65.8% 6ORB 10실책 유발 세컨드 찬스 10점 상대 실책 기반 9점
정킷방

1979년개인 최다인 45홈런을 기록한 슈미트는 1980년 다시 48개를 날렸다. 48홈런은 필라델피아 최고기록이자 역대 3루수 최고기록. 2004년 정킷방 애드리안 벨트레(시애틀)는 48개를 날려 슈미트와 타이를 이뤘다. 반면 지난해 역시 알렉스 로드리게스(뉴욕 양키스)가 기록한 48개에는 지명타자로서의 1개가 포함돼 있다. 한편 올시즌 라이언 하워드는 현재 41개로 슈미트의 팀 기록 경신에 나섰다.
*ORtg: 100번의 정킷방 공격 기회에서 득점 기대치

자릴오카포 23득점 정킷방 14리바운드

디펜딩챔피언은 48분 내내 한 차원 높은 패스 게임 생산력을 자랑했다. 오늘 일정 전까지 시즌 경기당 평균 29.3득점, 야투 성공 대비 어시스트 동반 점유율(AST%) 66.9%, 정킷방 어시스트 기반 71.8득점 모두 리그 전체 1위. 흥미로운 사실은 해당 부문 2위 팀이 덴버였었다는 점이다. 그러나 맞대결 4경기에서는 평균 어시스트 -8.2개, 어시스트 기반 -19.5득점 열세에 몰리는 등 패스 게임 종갓집 상대로 별다른 경쟁력을 발휘하지 못했다. 이는

4/4(고란+디온+조쉬+올리닉+아데바요/10분): ORtg 121.7 정킷방 DRtg 122.7 NetRtg -1.0

정킷방

연관 태그

댓글목록

송바

언제나 함께 나눠주셔서 고맙습니다